문화/만화 2018. 5. 20. 02:54




제목도 그렇고 노래 분위기도 그렇고 홍보영상도 그렇고 음반 재킷용 일러스트까지 저렇고... 한결같이 "우린 얘를 죽여버릴 거예요. ^^"라고 하면서 칼춤을 추는 것 같달까... -_-; 여기에다가 아직 보지 않은 5화부터 나오는 나미 연기를 치하라 미노리 성우가 어떻게 했을지 생각하면... 확인하는 게 무섭다... 아니 그래도 연차가 두 자릿수인이기만 한 성우인데 설마... -_-;;;


posted by alone glowfly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성우/치하라 미노리 2018. 3. 10. 10:06

<풀메탈 패닉!> 사운드 드라마 <춤추는 베리 메리 크리스마스>에서 오프닝 <Sacrifice for Dear>을 불렀던 치하라 미노리 성우가 이에 두 곡을 더한 음반을 발매하게 되었다. 제목은 <Remained dream/Hopeful “SOUL”>. 추가되는 두 곡의 제목을 그대로 음반 제목에 넣었는데 <Remained dream>이 <풀메탈 패닉! IV> 의 스페셜 엔딩이고 <Hopeful “SOUL”>은 삽입곡으로 되어 있는 것으로 보아 치하라 미노리 성우가 두 번째 쿨의 주제가를 부른다거나 하는 일은 없는 것 같다. 일단 <Sacrifice for Dear>가 2절까지 들어간 버전으로 나온다는 건 좋지만 주제가를 부르지 못한다는 건 좀... 발매일이 6월 6일이라고 되어 있어서 혹시나 했더니만 그냥 혹시나로 그쳤다. 그나저나 스페셜 엔딩 제목이 <Remained dream>이라는 건 역시 그 부분에서 나오는 노래이려나... -_-a

정보출처: https://minorichihara.com/information/237/


최근에 <바이올렛 에버가든>을 봤는데 거기에 치하라 미노리 성우가 에리카 역을 맡아서 주변인물 정도가 아니라 한 화의 주역으로 나왔다. 그런데 보는 동안 뭔가 딱히 발전이 보이지 않는달까 뭐랄까... 전에 많이 봤었던 것과 비슷한 등장인물을 맡아서 그렇게 생각하는 걸까? <풀메탈 패닉!>에서 나미 역을 맡았다는 이야기를 들은 이후 계속 불안하게 여겨왔는데 최근 출연작을 안 봐서 이런 생각을 하는 것인가 싶었으나 최근 출연작을 보니 그다지 생각이 바뀌지도 않고... 성격이 좀 다른 등장인물이면 다르지 않을까 싶기도 하지만 지금으로선 좀 그렇다.

posted by alone glowfly

댓글을 달아 주세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