성우/치하라 미노리 2018. 3. 8. 12:50
오늘은 평소에 그닥 접하지 못했던, 보기 드문 성격을 지닌 등장인물을 연기하고 왔어요!


녹음실에 들어가기 전까지 두근두근거렸지만 할 수 있는 한 준비는 다 했으니깐 "맞부딪쳐서 깨버리자びっくり"고 생각하면서 기세 좋게 집을 뛰쳐 나왔어요矢印上きゃvネコき

 

매우 개성적인 등장인물이어서 하는 보람이 있었고 재밌었어요! 목소리와 감정을 마구 썼더니 기분이 좋네요~~~手


이렇게 나날이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는 것에 감사할 따름이에요さくら 여러분도 즐겁게 봐주셨으면 좋을 텐데~ 진심으로 이렇게 생각하고 있어요四葉のクローバー


오늘은 푹 자야지~!!

안녕히 주무세요きゃvネコ眠い

posted by alone glowfly

댓글을 달아 주세요